최근 포토로그


2013년 최고 시청률 프로는 KBS2 '내 딸 서영이' by news on

 
KBS2 주말극 '내 딸 서영이'가 올해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한 프로그램으로 집계됐다.

시청률 집계기관 TNmS에 따르면 올해 1월 1일부터 12월 19일까지 프로그램 전국 가구 시청률 순위 톱10를 살펴본 결과, ' 내딸 서영이'가 1위(42.8%)를 차지했다.

2위는 KBS1 일일극 '힘내요 미스터 김'(30.4%), 3위는 현재 방영 중인 KBS2 주말극 '왕가네 식구들'(28.3%)이었다.

성연령별로 보면 여자10대를 제외한 모든 성연령 층에서 '내딸 서영이'가 1위를 차지한 반면, 여자10대에서는 KBS2 월화극 '학교2013 '이 1위(19.9%)에 올랐다.

남자60대 이상에서는 '내딸 서영이'와 '힘내요 미스터 김'이 동일한 시청률 32.3%로 공동 1위를 차지했다.

채널별 분포를 보면 KBS가 7개로 가장 많은 프로그램을 톱10에 올렸으며(KBS1 3개, KBS2 4개), MBC 2개, SBS 1개 프로그램이 포함 됐다.

장르별로는 드라마가 8개였으며, 스포츠 프로그램이 2개인 것으로 나타났다./탁진현기자 tak0427@metroseoul.co.kr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